경력

  작곡가 정나래는 6살에 피아노를 시작으로 플릇, 국악기 등으로 작곡에 입문하였고, 21세에 파리로 도불하여 국립사범고등음악원 (Ecole Normale Superieur de Musique de Paris) 에서 작곡 학사과정을 마친 후 국립고등음악원 CNSMDP (Conservatoire National Supérieur de Musique et de Danse de Paris)에서 작곡법 (Ecriture) 학, 석사 과정을 졸업하였으며 동일음악원에서 관현악편곡 부전공 및 영화음악작곡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유학시절 파리 바스티유 오페라의 Amphithéâtre 에서 공연된 ‘Siegfried et l’Anneau Maudit’ 의 편곡과 국립샹송보존회의 ‘Hall de la chanson’ 개관식에서 « Jeu de Massacre » 의 편곡을 맡았으며 2015년에 프랑스재단 기금 (Fondation France) 이 수여하는 작곡상 ‘Legs Monique Gabus’ 를 수상 및 Société General 은행과 Legs Saint-Paul 재단의 장학금을 수여하였다.

  또한 프랑스 티비채널인 Canal J 에서 방영된 애니메이션 « Intox » 의 음악을 담당하였고 파리시가 주관하는 ‘Mon Premier Festival’ 및 ‘La Rochelle 국제영화 페스티발’ 등의 영화음악 라이브콘서트에서 작품을 연주하였다.

  Aubagne 국제영화제의 영화전문인들이 참여과정인 3eme Personnage 에 선정되었으며 Cahier de SeoulUrbantyper’ 등의 웹사이트의 전속 작곡가로 주로 그들의 다큐멘터리 음악을  담당한다. 그녀는 미술 전시를 위한 작품을 위촉받기도 하며 파리 5구 시청에서 열린 « l’Image Infime » 전시회,  PSL (Paris Sciences et Lettres) 의 후원으로 파리보자르 (Paris Beaux-arts) 에서 개최된 « La moindre apparition sera la bienvenue », 포은아트갤러리에서 열린 « Include media.A » ,  « 물 » 등 전시의 오프닝과 전시를 위한 음악을 작곡하였으며 2018년 문화역 서울 284 에서 전시된 임흥순 감독의 « 형제봉 가는길 » 의 음악을 담당하였다. 또한 2018년  영국지상파방송 채널4 에 방영된 Laura Nasir-Tamara의 단편 애니메이션 « It starts with » 의 음악을 작곡하였다.

  한국 귀국후에는 한층 다양한 분야에서 작품활동을 펼쳐가고 있다. 2017년 10월 예술의 전당 소극장에서 공연된 창작무용 « Human » 음악작곡 및  아르코 예술극장 대극장에서 공연된 « Two feathers » 의 편곡을 담당하였고  예술의전당 IBK홀에서 연주된 서울 솔로 첼리스트앙상블의 정기연주회에서 주기적으로 작품을 발표하고 있으며 현재 중앙대학교와 서울예술대학에서 영화음악작곡 및 작곡에 대한 강의를 하고있다.

 

Biographie

Born in Seoul to a compositor father and a painter mother, Narae Chung started her musical education at age of six by learning the piano, the flute, and the traditional Korean flute.

She arrived in France at 21 years old and studied the Music composition at the ‘Ecole Normale Supérieure de Paris’ where she obtained the composition diploma. In 2009, she entered the Conservatoire National Supérieure de Musique de Paris (CNSMDP) Where she obtained the awards of harmony, of counterpoint, of the Renaissance music and the writings of 20-21 centuries. She obtained her master’s degree of Ecriture and Orchestration and also a doctorate of specialised composition for film music.

She worked from 2012 to 2013 as an orchestrator, then in 2013, her orchestration for the project Siegfried et l’Anneau Maudit is played in l’Amphithéâtre l’Opera National de Paris Bastille. her arrangement of « Jeux de Massacre » was played at the inauguration of the Hall de la Chanson in Paris. She composes the music for animation « Intox » aired on Canal J. Her music has been played in numerous film music festivals (‘Mon Premier Festival’ organized by the city of Paris, the « la Rochelle International Film Festival »  , Festival « Mixtur » in Barcelona etc.) She was selected for ‘3eme Personnage’ of Festival International du Film d’Aubagne. Currently, she collaborates regularly with the website ‘Cahier de Séoul’ and ‘urbantyper’. She has also composed for the gallery expositions. She participated in the opening of  « l’Image Infime » à la Mairie de 5ème Arrondissement de Paris’ in November 2015. And she composed for the exposition « Traité du Ciel » in beaux-art Paris under the sponsorship of PSL (Paris Sciences et Lettres)

She is the recipient of the 2015 ‘Legs Monique Gabus’ sous égide de la Fondation de France’, and ‘Mecenat musicale de société general’ scholarships as well as the 2014 ‘Legs Saint-paul’ scholarship.